손명조 사모님을 추모하며